목포 석현동 맛집 "소심한 남자"

2022. 5. 19. 00:22음식

728x90

일한 뒤
시원한 맥주를 한잔씩 들이키는건
하룻동안 고생한 나에게
스스로 대견하다고 토닥여주는 의미같다.

오늘은 여자친구와
서로를 토닥여주려고
분위기 좋은 이자카야에 왔다

생각보다 대놓고 길가에 있어서
네비를 찍고 가다가 무심코 지나쳐버렸다


샐러드가 나오자마자 시킨
하이볼 두잔!!
벌컥벌컥 캬~

메뉴판을 찍지는 못했지만
낮의 메뉴판에는 해가 그려져있고
밤의 메뉴판에는 달이 그려져있다

식사메뉴 & 안주메뉴

연어 소
초밥을 해먹을 수 있도록
밥 네덩이와 함께 나왔다
신선하고 부드러운게 하이볼과 궁합이 찰떡이었다


참치 타다끼
생각보다 꽤 두껍게 썰려 나왔다
과하게 익은게 한두점있었지만
너무너무 맛있었다

항상 여자친구와는
이 타다끼가 주 메뉴인것 같다
부드럽고 간편하고 알맞다는 느낌!


마지막으로 토마토 나베!
얼큰하면서도 토마토때문에 달큼한 맛이 일품이다
술을 먹으면서 해장되는 느낌이랄까



면도 같이 들어잇었는데
양이 꽤 많아서 놀라웠음!!
국물이 졸까봐 조금 덜어놨더니 딱 맞았다

평점 4/5
재방문의사 있음!

728x90
1 2 3 4 5 6 7 8 9 ··· 56